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나만의 즐겨찾기(최대 5개 지정)

  • 정보공개
  • 뉴스
  • 정책
  • 통계ㆍ법령
  • 국민참여
  • 기관소개

메뉴 5개를 선택 후 저장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밴드 카카오톡

고용지원과 벤처·스타트업 육성으로 고용창출의 동력을 확보하겠습니다!

2021.01.15.
조회 수 아이콘237
<2021년 1월 13일(수) 정부서울청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지금부터 제26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제9차 한국판 뉴딜 관계장관회의를 시작하겠습니다.”]

< 코로나19 동향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최근 방역강화 효과 등이 나타나며 일일 신규 확진자수가 다행히 500명대로 감소하였습니다. 이러한 감소세가 확실한 진정세로 이어질 수 있도록 막바지 방역동참을 요청 드립니다. 정부가 엊그제부터 피해지원자금 지급을 개시하였는 바, 소상공인 버팀목자금의 경우 지난 월요일부터 화요일 이틀간 대상 인원의 76%인 209만명에게 지급이 완료되었습니다. 아울러 정부는 향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 보완, 전국민 백신 무료접종, 방역전제하 경기회복대책 시행 등 코로나방역과 경제방역간 균형감 속에 전력대응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2020년 12월 고용동향 및 일자리 대응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경기와 고용동향 간 고용의 경기 후행적 특성이 있는 만큼, 경기가 어려우면 이어 고용상황 어려움이 시차를 두고 이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조금 전 지난 해 12월 및 연간 고용동향이 발표되었는데, 지난 해 12월 취업자 수는 62만 8천명 감소하고, 연간으로도 21만 8천명이 감소했습니다. 코로나에 따른 고용충격으로 고용시장의 체력이 상당히 저하된 상황에서 지난 해 연 초 기저효과까지 감안 시 앞으로 1~2월까지 지표 적으로 힘든 고용상황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오늘 회의에서는 최근 고용동향을 점검하고 금년도 고용회복 모멘텀 확보 및 대응방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고용충격이 가장 크게 될 1/4분기에 공공부문이 버팀목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금년에 계획된 직접일자리사업 80%인 83만명을, 그리고 사회서비스 일자리 44%인 2만 8천명이 1/4분기에 집중 채용되도록 하겠습니다. 청년, 여성 등 고용충격 집중계층의 노동시장 진입‧복귀를 위하여 맞춤형 지원을 적극적으로 실행하고 이와 함께 1/4분기중에 「청년고용 활성화방안」, 그리고 「포스트코로나 시대 여성일자리 확대방안」을 추가적으로 마련하여 시행하겠습니다. 한편, 실제 국민들께서 ‘일자리 사정이 나아졌다’고 체감하기 위해서는 창업벤처, 신산업, BIG3산업, 규제혁파 등을 통해 민간에서 좋은 일자리가 자연스럽게 만들어져야 하는 만큼 이에 총력 대응하겠습니다.”]

< 기술기반 벤처‧스타트업 복합금융 지원방안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이와 연결하여 그 활성화방안의 하나로써 오늘 회의시 「기술기반 벤처‧스타트업 복합금융 지원방안」을 상정하여 논의합니다. 기술 등 무형자산  외 담보가 없는 기술기반 기업들의 애로해소를 위해, 2022년까지 투자-융자-보증 등을 연계한 복합금융을 3조원 확충하여 지원해 나가는 방안입니다. 이를 통해 약 3,000개 벤처‧스타트업에 자금을 집중공급하고, 약 2만개의 일자리 창출효과가 기대됩니다.”]

<금일 회의 주요 논의>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오늘 회의에는 최근 고용동향 및 일자리 정책 점검‧대응, 두 번째, 기술기반 벤처‧스타트업 복합금융 지원방안, 세 번째, 한국판 뉴딜 글로벌화 전략, 그리고 2021년 대통령 신년사 경제분야 후속조치계획을 상정하여 논의합니다.  첫 번째 안건과 두 번째 안건은 앞서 설명 드린 바와 같습니다. 세 번째 안건은 코로나 이후 그린‧디지털 전환 흐름을 기회 삼아 전세계 그린‧디지털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한국판 뉴딜 글로벌화 전략」입니다. 먼저, 그린뉴딜 분야에서는 그린에너지 등 해외수주를 2019년 15GW에서 2025년 30GW까지 확대되도록 총력을 기울어 나가겠습니다. 디지털 뉴딜 분야에서는 ICT 제조업과 서비스업 수출액을 합한 소위 디지털 수출액이 2019년 1,800억불에서 2025년 2,500억불까지 확대되도록 전력투구해 나가겠습니다. 마지막 안건은 「2021년 대통령 신년사 경제분야 후속조치계획」으로 주요내용을 과제별로 구체화하여 소관부처별로 액션플랜을 점검‧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모두발언은 여기까지입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의견쓰기 : 60자 이내로 입력하세요. (0/60)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기획재정부가 창작한 '고용지원과 벤처·스타트업 육성으로 고용창출의 동력을 확보하겠습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관련 누리집